Aller directement au contenu
Chalet entier

Unique seaside log house, a hideaway

Unique seaside log house, a hideaway

2 voyageurs
1 chambre
1 lit
1 salle de bain
2 voyageurs
1 chambre
1 lit
1 salle de bain

Appuyez sur la touche Flèche vers le bas pour intervenir sur le calendrier et sélectionner une date. Appuyez sur la touche Point d'interrogation afin d'afficher les raccourcis clavier pour modifier les dates.

Arrivée

Appuyez sur la touche Flèche vers le bas pour intervenir sur le calendrier et sélectionner une date. Appuyez sur la touche Point d'interrogation afin d'afficher les raccourcis clavier pour modifier les dates.

Départ
Vous ne serez débité que si vous confirmez

※ Pick up avail/breakfast served/separate handmade kitchen

Our house is situated by the sea in a serene part of Byeonsan national park.
Watch the tide roll underneath you twice every day.
Listen to the waves and feel the breeze in your cozy bed.
Lower floor has a living room and a bathroom; skylights and beds on the loft.

Hiking trails, beaches, and temple are nearby, and we can introduce you to various other places to explore.
Reachable by public transportation. ('note' section below)

Équipements
Climatisation
Équipements de base
Chauffage
Eau chaude
Fer à repasser
Espace de travail pour ordinateur portable
Couchages
Chambre 1
1 lit double
Espaces communs
1 canapé convertible
Règlement intérieur
Non fumeur
Ne convient pas aux animaux
Pas de fête ni de soirée
L'entrée dans les lieux se fait entre 15:00 et 20:00
Départ avant 11:00
Annulations
Accessibilité
Large porte vers l'entrée du logement
Large porte vers la chambre

41 commentaires

Précision
Communication
Propreté
Emplacement
Arrivée
Qualité-prix
Profil utilisateur de Ock
février 2018
전망이 최고라고 말할수 있으며 소개와 같이 한적하고 조용한 시간을 보내기에는 더할나위없이 좋은 곳 인것 같습니다. 마트등 주변 편의시설이 없는것은 약간의 불편감이 있을순 있으나 차량을 이용하는 경우 10분거리에 곰소항쪽에 나가서 마트 이용및 수산시장등 이용하면 큰 애로사항은 없었고 나무로 된 욕조에서 물 받아놓고 바깥 풍경을 바라보면서 반신욕을 즐길때 마음이 편안해지고 행복한 시간을 보낼수 있었습니다~

Profil utilisateur de 승혜
février 2018
창문 밖으로 바다가 바로 보이고 창문이 벽에도 천장에도 있어서 햇살이 잘들어서 좋았어요! 만화책 잔뜩 들고 가서 읽었는데 고즈넉하고 여유로워서 좋았어요. 다만 근처에 편의점이나 음식점 같은게 없어서 필요하시면 터미널에서 직접 사서 가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호스트분도 친절했고 조식으로 주시는 프렌치토스트도 야들야들하니 맛있었어요. 추천추천합니당

Profil utilisateur de Garam
février 2018
아무런 소리 없이 자연의 소리만 들리는 숙소였습니다-! 숙소 바로 앞에 펼쳐진 바다도 너무 멋있었구요, 나무욕조에서 하는 반신욕도 엄청 좋았어요. 다락방에서 친구랑 직접 요리해서 밥먹으면서 푹신한 쿠션에 기대서 영화도 보고 별도보고, TV없이 음악만 듣고, 책읽고 그랬네요. 동네 산책길도 너무 한적하고 좋았구요, 아침에 내려주시는 커피랑 토스트도 아주 신선하고 맛있었습니다. 아무에게도 안 알려주고 쉬고싶을때마다 찾고 싶은 곳!

Profil utilisateur de 혜유
janvier 2018
경치도 너무 좋고 호스트분들도 너무 친절하셔요. 처음엔 숙소가 좋아서 친구들과 예약한 곳이었는데 숙소 뿐만 아니라 부안이라는 마을도 좋아졌어요! 부안터미널에서 버스타고 오시기엔 조금 멀어 차가 있으면 더 좋겠지만 그 외엔 완벽합니당!

Profil utilisateur de Kimberley
décembre 2017
This is a perfect getaway for couples friends and families alike. It's secluded location was a little challenging to get to but really worth the trip.. Highly recommend this for a getaway! ♡

Profil utilisateur de Jeong Eun
décembre 2017
조용하고 한적한 곳에 위치한 깨끗한 집입니다. 아침식사도 맛있었고, 집에서도 편히 쉴 수 있었습니다. 다락방에서 바다 너머로 보는 일출이 정말 아름다웠습니다.

Profil utilisateur de So Hee
décembre 2017
따뜻하고 안락하며 깨끗합니다. 무엇보다 창 풍경이 아름답고 나무 집이 그 풍경과 잘 어우러집니다. 앞 창으로는 잔잔한 바다를 바라보고, 다락방 창으로는 별이 가득히 박힌 밤 하늘을 볼 수 있어요. 편안한 나무집과 아름다운 장소, 그 곳에 계시는 분들 모두가 다정히 반겨주는 느낌이 드는 숙소입니다. 고민하고 계신다면 이 곳에서의 시간을 경험해보세요. 더할 나위 없이 훌륭합니다.

Hôte : 준규

Buan-gun, Corée du SudMembre depuis juillet 2016
Profil utilisateur de 준규
82 commentaires
Vérifié
준규 est un SuperhostLes Superhosts sont des hôtes expérimentés qui bénéficient d'excellentes évaluations et qui s'engagent à offrir d'excellents séjours aux voyageurs.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아버지와 함께 고향인 부안에서 모르는 일을 하나씩 배워가는 재미로 살고 있습니다. I currently reside in my lovely hometown, Buan, with my father. We are in the middle of renovating our home with fresh ideas and spaces, and this is what I enjoy.
Langues : English, 한국어
Taux de réponse : 100%
Délai de réponse : Moins d'une heure
Communiquez toujours via AirbnbPour protéger votre paiement, ne transférez jamais d'argent et n'établissez pas de contact en dehors du site ou de l'application Airbnb.

Le quartier

Logements similaires